One for the Cool Kids: Korean Designer Cres. E Dim

Cres. E Dim: A brand for the hipsters, the effortlessly cool, the popular. Ranging from musty, earthy hues to rich jewel tones, the brand had its signature loose-fitted look on point this season. Oversized hoodies, jackets, and wide-legged pants were belted at the waist for some shape, with a dash of asymmetry in the details. Though the collection featured calf-length hems and intriguing layers, the similarities to its previous collections—for example the exaggerated sleeves that once again appeared on the runway—has us wondering if the “Cool Kids Survival Guide” theme’s lifespan is dwindling.

크레즈에딤은 노력하지 않아도 멋있고 인기가 많으며 힙스터 같은 사람을 위한 브랜드다.

이번 시즌에는 황토색깔부터 보석 닮은 색깔까지 브랜드의 헐렁헐렁한 포인트를 보여줬다. 오버사이즈 후디와 자켓, 그리고 와이드 팬츠가 허리에 벨트를 매게 되어 있어 모델들의 모양을 자랑하며 세부적으로 보면 비대칭도 볼 수 있었다.

컬렉션은 카프 렝스 하의와 흥미로운 레어링이 있어도 전 컬렉션과 유사한 점이 있다고 생각되는데 런웨이에 롱슬리브 셔츠가 또 나왔기에 ‘어떻게 멋있는 사람이 될 수 있는 방법’이라는 주제가 곧 사라질까 생각하게 된다.